• blog blog
  • 최종편집 2021-12-02(목)
 

소방관 이미지.png
사진 출처: pixabay

 

9월 경채 모집에 등장한 소방경

 

[고시투데이] 지난 9월말 전북도는 전북소방서 내에 법무분야 소방공무원(소방경) 1명을 모집한다며 채용 공고를 밝힌 바 있었다.

 

해당 모집공고는 소방경에 해당되는 직위로, 법무분야 소방공무원 경력경쟁채용으로 이뤄졌다.

 

응시는 23세 이상 40세 이하로 사법시험에 합격(사법연수원 수료)하거나, 변호사 시험에 합격자는 누구나 지원이 가능했다.

 

시험절차는 서류와 신체검사, ·적성검사, 면접시험으로 진행되며, 서류에서는 직무수행 관련 자격 및 경력 등을 심사했으며, 아울러 신체검사에서 직무수행에 필요한 신체조건 및 건강상태를 검정하고, ·적성검사와 면접시험이 치러졌다.

 

당시 채용에 대해 전북도 관계자는 전북소방에 소방법령과 관련된 민원과 소송 분쟁 해결을 위한 전문인력이 필요했다며 채용 취지를 밝히기도 했다.

 

 

 


 

소방공무원’, ‘소방경 경채 모집에 살펴보게 된 직렬 내 계급

 

당시 소방경 경력채용 모집에 응시 지원자들이 궁금증을 가졌던 것은 당연 소방경이라는 소방청/서 내의 직급에 대한 것이었다. 또한 소방관 내의 조직 직급별 위계질서에 대해서도 주목도가 일었다.

 

우선, 경력채용 모집의 중심에 놓였던 소방경(消防警)은 소방관 계급 중 중간급 간부에 해당된다,

 

일반 행정직 공무원으로는 6급 주사에 해당되며, 경찰 공무원으로는 경감, 군 내 서열로는 군 소령과 같은 직급이다. 통상 소방령 보다는 아래, 소방위보다는 위에 해당된다.

 

소방경은 2021년도 기준으로 국가직 공무원으로서 전국 각 소방서 계장 또는 담당 119안전센터장, 119구조대장, 119구급대장, 119구조구급센터장, 소방정대장의 직무를 맡는다.(자료출처:소방청)

 

소방공무원 계급은 총 11개의 계급으로 이뤄져있다. 세부적으로는 아래와 같다.

 

현장 화재진압 등 소방 실무진에 해당되는 비간부 직급은 일선 소방서에 배치되어 국민하고 가장 밀접한 임무를 수행해 나가며, 사실상 소방 공무원’, ‘소방관이라고 하면 익히 떠올리는 이미지의 표상이다. 직급으로는 소방사 시보, 소방사, 소방교, 소방장이다.

 

앞서 언급한 소방경이 속해있는 중간급(초급) 간부는 소방위(초급), 소방경, 소방령, 소방정으로 구성되어있다. 이들은 소방조직의 중추를 담당하며, 실무진과 고위급 간의 소통에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마지막으로 소방 수뇌부로 일컬어지는 고위급 간부군에는 소방준감, 소방감, 소방정감, 소방총감이 해당된다.

 

 

 


 

소방청 직급 계급표 이미지.png

자료출처: 소방청 홈페이지

 

소방경이 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하나?

 

소방경소방공무원법에 따라 채용되나, 보통은 실무진인 아래 소방공무원 내 위계질서에 따라 승진심사 등을 거쳐 진급으로 결정된다.

 

이는 소방공무원법15(근속승진)에 따라서 14조제2항에도 불구하고 해당 계급에서 다음 각 호의 기간 동안 재직한 사람은 소방교, 소방장, 소방위, 소방경으로 근속승진임용을 할 수 있다. (참조:국가법령정보센터)

 

, 앞서 언급한 사례처럼 경력채용으로 외부인재를 영입하기도 한다. 이는 분야에 있어서 전문성이 중요히 부각되는 면에는 외부에서 지원토록 해 선발채용하는 개방형 직위제에 따른 채용이기도 하다.

 

이를 제외하면 대부분은 소방경으로 진급하기 위한 승진시험을 치른다. 승진시험/심사는 소방공무원 임용규정에 따라 절차를 밟아 이뤄진다.

 

소방경 승진시험에 응시하기 위해서는 최저 근무 년수가 3년 이상이라는 조건이 반드시 갖춰져야 하며, 행정법, 소방법령, 행정학, 재정학, 조직학 중 과목 1가지를 선택해 필기시험에 임해야한다.

 

과목별 특징으로 살펴보자면, 주로 법령과 연관된 점이 두드러짐을 볼 수 있다. 때문에 시험 준비에 있어서 법령 사례와 이를 실제 상황에서 적용했을 때 어떤 과정과 결과가 풀어낼 지의 응용력, 판단력 등을 가늠하는 특징을 지닌 시험이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소방경 경채 모집으로 살펴보는 소방관 직렬 내 계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