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log blog
  • 최종편집 2022-05-20(금)
 

[고시투데이] 지난 61일부터 2021년도 국가공무원 5급 및 7급 민간경력자 일괄채용시험 원서접수가 시행되었다특히 올해는 바로 전년에 비해 선발인원 규모가 다소 줄어든 반면, 선별 직렬은 다양해서 눈길을 모으고 있다.

 

2021년도 선발인원은 570, 7161명이다주요 선발 직무는 빅데이터 분석 보건의료정책 신재생에너지 산업안전 국제통상 정보보호 등이다. 지난해 신설한 전산직렬 데이터 직류 관련 선발인원 5(51, 74)이 포함된 것이 특징이다.

 

선발인원은 지난해 247명보다 6.5% 감소했다. 5급은 72명에서 70명으로 2명 줄었고, 7급은 175명에서 161명으로 14명이나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민간 경채 지원자는 총 6,056명이었다이는 전년도인 5,675명보다 6.7%, 381명 더 늘어난 수치다.

 

지원자는 전년보다 늘었지만 선발예정인원이 228명에서 247명으로 증가하면서 평균 경쟁률은 24.91에서 24.51로 집계되었다직급별로 보면 5급의 지원자 수가 줄어든 편이다.

 

5급 공무원의 지원자는 지난해 72명 선발에 지원자는 1713명에 그쳐 전년보다 무려 26.7% 감소했다. 경쟁률도 23.81로 전년에 비해 떨어졌다반면, 7급 민간경채의 선호도와 지원율은 계속 높아지고 있다.

 

지난 2015년 도입된 7급 민경채는 첫 해에 2744명으로 5급 지원자 2912명보다 적었다. 이후 2017년도부터는 7급 지원자가 3371명으로 순식간에 1천명을 돌파하면서 5급 보다도 높은 인원수를 보이고 있다.

 

 

 


 

국가공무원 5급과 7급 민간경력자 일괄채용시험 실시 지방직은 민간전문가 적극 기용-이미지 1.png

(사진: 사이버국가고시센터)  

 

공무원 민간경력자 일괄채용시험’, 어떻게 접수하나?...‘민경채는 무엇?

 

 

‘2021년도 국가공무원 5급 및 7급 민간경력자 일괄채용시험의 접수방법은 사이버국가고시센터를 통해 원서접수가 가능하다.

 

1차 필기시험은 국가직 7급 공채와 같은 710일이다. 응시표는 630일부터 출력할 수 있다.

 

원서접수 시 유의사항은 우선, 응시자격요건(경력, 학위, 자격증)에 기재된 사항 중 1개 이상에 해당되면 응시할 수 있으나, 응시원서 작성 시에는 경력, 학위, 자격증 중 하나만 선택해야 한다.

 

아울러 현행에서는 복수국적자의 임용이 제한되거나, 특정 자격증을 필수로 소지하여야 응시가 가능한 직무분야가 있으므로 원서접수 전 반드시 공고문을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어 지원동기·직무수행계획·경력·학위·자격증 등 세부사항은 필기시험 합격자 발표 이후 합격자에 한하여 등록하면 된다.

 

각 응시생에게 부여된느 응시번호는 응시원서 접수기간 중에 응시수수료를 결제한 응시자에 한하여 원서접수가 마감된 이후에 부여되며, 630일 이후 응시표 출력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원서접수 완료 후 정상접수 여부는 사이버국가고시센터의 원서접수내역에서 확인하면 된다. 국적 등의 사유로 실명확인이 불가능하여 회원가입이 되지 않은 사람은 인사혁신처 경력채용과로 연락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지난해와 올해 들어 더욱 채용이 활발한 민간경력채용, 줄여서 민경채는 다양한 경력을 가진 민간 전문가를 선발해 공직 개방성과 전문성을 높이고, 채용 공정성을 강화하기 위해 도입되었다.

 

지난 20115급공무원, 20157급 공무원 선발에서부터 시행되고 있다2020년 현재 총 1,685명이 선발돼 40여 개 부처에서 근무 중이다.

 

시험의 응시 자격은 선발 단위별로 정해진 근무경력과 학위, 자격증 등 3개요건 중 1개 이상을 충족하면 된다.

 

710일 시행되는 1차 필기시험은 공직적격성평가(PSAT)를 치르는 등 현행 공채 필기시험과 비슷하다. 해당 PSAT는 언어논리, 자료해석, 상황판단 등 영역으로 이뤄진다.

 

 

 


 

지방공무원도 외부인재 기용에 적극’...경기도, 2기 시민감사관 70명 뽑는다

 

 

지방공무원 또한 외부인재 채용 또는 영입에 적극적이다. 그 분야는 법률·회계·기술·환경·보건 등으로 다양하다. , 별정직/임기제공무원보다는 시민의 공직참여 확대에 좀더 초점을 맞춘 것이 특징이다.

 

경기도는 2기 경기도 시민감사관’ 70명을 모집한다1기 시민감사관은 71일 임기가 만료됨에 따라 새롭게 위촉되는 직위이며, 법률, 회계, 정보기술(IT), 환경, 건설, 교통, 농림, 보건 등의 분야에서 전문성을 갖춰야 한다.

 

경기도는 심사를 통해 7월 중 시민감사관을 위촉할 예정이다.

 

국가공무원 5급과 7급 민간경력자 일괄채용시험 실시 지방직은 민간전문가 적극 기용-이미지 2.jpg

(사진: 경기도청 )  

 

경기도청 소속 시민감사관은 공정하고 투명한 감사행정 실현을 위해 지난 2019년 도입됐다. 임기는 2년으로, 오는 716일부터 2023715일까지이다. 한 차례 연임이 가능하다보수는 없고, 감사나 조사, 회의 참여 시 10~25만원의 수당이 지급된다.

 

주요 역할은 전문분야별로 경기도가 추진하는 감사·조사에 참여해 불합리한 제도·관행의 개선 건의와 시정요구 건의와 시정 사항에 대한 이행 실태 점검 공익제보와 부패 관련 민원 감사·조사의 참여 부패방지 청렴 정책 수립 과정 참여와 의견 제시 등을 수행한다.

 

지원 자격은 공고일 현재 수도권 거주자로, 법률, 회계, 기술, 환경 등 관련 전문자격과 실무경력이 있는 사람, 관련 분야 대학·연구기관에서 조교수 이상의 직에 있는 사람, 5급 상당 이상 공무원으로 있었던 사람 등이다.

 

도지사가 감사 업무 수행에 필요한 전문성과 경험, 자질을 갖췄다고 인정하는 경우도 지원할 수 있다여성 위원을 40% 이상으로 하고, 감사 경험이나 5년 이상 실무 경험자, 전문성이 있으면 우대한다.

 

한편, 희망자는 관련 서식 등을 경기도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아 작성한 후, 필수서류를 구비해 이메일로 72일 오후 6시까지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5급, 7급 국가공무원 민간경력자 일괄채용시험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