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log blog
  • 최종편집 2021-09-24(금)
 

writing-933262_1920.jpg

사진: Pixabay

 

[고시투데이] 충청남도 교육청은 홈페이지를 통해 2021년 지방공무원 임용고시 필기시험 합격자를 발표하였다

 

직렬은 총 9개 직렬로 교육행정, 보건, 식품위생, 전산, 시설, 기록연구, 운전, 특성화고 및 마이스터고 졸업자를 대상으로 선발하는 공업(일반전기), 시설(건축)으로 구분하여 선발하였다. 선발 예정 인원은 총 183명이며 지원 인원은 2190명으로 11.9: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 임용 필기시험 합격 인원

 

직렬

합격인원

교육행정

171

보건

7

식품위생

4

전산

7

시설(건축)

7

기록연구

1

운전

12

특성화고 및

마이스터고 졸업자

공업(일반전기)

3

시설(건축)

1


 

필기시험에 합격한 인원은 절차에 따라 2021715일 충청남도 교육청교육연수원에서 면접이 진행되며 722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고 밝혔다.

 

 

 



전국 교육청 지방공무원 1위 인기 직렬 교육행정


 

9급 교육행정은 타 직렬과 다르게 선발인원이 많고 일반행정직과 교육행정직을 중복으로 지원이 가능 하였으며, 학교 교사의 보조 행정업무를 담당하여 전반적으로 업무의 강도가 낮아 수험생들의 인기를 꾸준히 끌고 있다이에 따라 경쟁률은 평균 17.1:1로 높은 편으로 꾸준히 높은 경쟁률을 유지해 오고 있다

 

지역과 선발인원에 따라 다르지만 2021년 기준 광주 104.5: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였으며 전남은 9.3:1로 가장 낮은 경쟁률을 기록하였다. 광주지역의 경쟁률은 2020년보다 선발 예정 인원을 대폭 감소시켜 나타난 결과로 볼 수 있다.

 

 

 

지방직 중복접수 금지 시행 경쟁률 변화 줄까

 

 

올해부터 지방직 중복접수가 금지되었다. 이에 따라 수험생들은 교육행정직과 일반행정직의 경쟁률과 응시율을 비교하여 최종 시험장을 선택하여야 한다

 

2021년 기준으로 충북(교육행정직 35.5, 일반행정직 10.7)로 교육행정직이 월등히 높은 차이를 보였으며 그 외의 경기, 충남, 전북 등은 비슷한 경쟁률을 보였다. 전남 (교육행정직 9.3, 일반행정직 11.1), 경북(교육행정직 11.8, 일반행정직 13.8)로 유일하게 교육행정직보다 일반행정직이 높은 경쟁률을 나타내었다.

 

 

 


 

▶ 울산광역시 교육청 교육행정 30:1 최고 경쟁률 기록

 

직렬

경쟁률

교육행정

30:1

보건

19:1

식품위생

12.5:1

전산

9:1

공업(일반기계)

16:1

시설(건축)

11:1

시설(일반토목)

10:1

 

울산광역시 교육청은 4월 19일부터 23일까지 원서접수를 시행하였다. 9급 교육행정 선발인원 32명에 959명이 지원하여 30:1 최고 경쟁률을 기록하였다. 6월 5일 필기시험을 시행하였으며 이어 7월 24일 면접시험을 앞두고 있다.

 

 

 

▶ 서울특별시 교육청 지방공무원 9364명 선발에 응시자 4.368명 몰렸다


직렬(일반기준)

선발인원

접수 인원

교육행정

260

5,879

전산

10

164

사서

30

498

보건

18

195

공업(일반기계)

1

19

공업(일반전기)

2

28

시설(일반토목)

1

24

시설(건축)

4

48

 

서울 교육청은 교육행정전산사서보건공업시설로 나누어 선발하였으며 교육행정은 총 290명 선발에 접수 인원이 무려 6,120명이었으나(일반장애인저소득층 포함응시자는 3,757명으로 나타나 응시율이 61.39%로 나타났다

 

2020년에 비해 응시율이 소폭 상승한 모습이며 2022년부터 중복지원이 불가하여 응시율의 변화가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크기변환_20210630_142815.png

사진: 클립아트코리아

 

6.5일 시행된 교육청 9급 공무원시험 난이도

 

 

2021년 전국에서 실시한 지방직, 교육청 9급 공무원시험 난이도에 대하여 응시생들이 체감한 난이도는 크게 어렵지 않았고 무난한 수준이라고 답하였다.

 

특히 지엽적인 문제로 질타를 받았던 한국사 과목이 가장 쉬웠으며 영어시험이 가장 어려운 과목이었다는 의견이 나타났다. 공무원시험에 난이도에 대해서 지엽적인 출제 경향의 문제점이 나타났다

 

이에 출제 기관인 인사혁신처에서는 공평한 시험문제로 수험생들의 편의와 투명성, 공정성, 신뢰성을 높이고 지엽적이었던 문제와 중복출제 문제를 해결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20229급 공무원 국가직, 지방직 전면 개편에 따른 의견

 

 

2022년부터 고교과목인 사회, 과학, 수학 등이 폐지되고 새로운 행정법총론, 교육학개론, 세법, 헌법 등이 필수과목으로 등장한다. 또한, 조정점수 역시 사라진다.

 

이에 수험생들은 준비했던 이전과목과는 달라 부담감을 느끼고 특히 가장 어려운 과목으로 느끼는 영어에서 판가름이 나지 않을까 예상하고 있다

 

시험과목 개편에 대하여 전공과목은 실무의 기본이며 애초부터 필요했다고 이야기하는 수험생들이 있으며, 시험과목에 큰 변동이 없는 일반행정직으로 몰려 일행직 경쟁률이 대폭 상승할 것이라며 의견이 분분하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시·도 교육청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필기시험 합격자 발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